> 뉴스 > 업계소식 > 신상품
     
신제품-1
2010년 09월 17일 (금) 09:49:52 한국안경신문 opticnews@webmasrer.co.kr

   
복고풍의 재해석 MICHAEL KORS

룩옵틱스(대표 허명효)에서 복고적 느낌의 반 뿔테를 출시했다. 현대적인 감각을 접목한 마이클 코어스 모델의 도수테 제품이다. 심플하고 고급스러운 패션을 즐기는 20~30대 남성에게 잘 어울린다.
 TEL 1599-3016

 

   
고급스런 마담용 뿔테 SISLEY

화경옵티칼(대표 이재화)이 고급스런 마담용 SISLEY 뿔테를 선보인다. 심플하고 부드러운 안구와 화려함이 가미된 템플이 압권이다. SISLEY 로고와 큐빅 장식이 돋보이는 이번 모델은 지적인 이미지를 연출하는데 제격이다.
 TEL 02)753-6934

 

   
템플 내면이 화려한 Dolmolu

(주)한민코리아(대표 한효석) 돌모루에서 화려한 컬러와 템플의 내면이 아름다운 뿔테를 출시했다. 지도를 이용한 템플 내면 디자인이 재미있고 프런트에 징 장식으로 포인트를 줘 트렌디함을 살리고 있다.
 TEL 02)2040-6679

 

 

   
깔끔한 로고 플레이 ELCCI

엘씨코리아(대표 박진억)에서 조지 라인의 ELCCI 아이웨어를 출시했다. 가벼운 메탈과 얇은 뿔 믹스매치 프레임으로 등고선을 나타내는 템플 디자인이 화려하고 이색적이다. 로고 플레이 역시 깔끔하다.
 TEL 02)755-0345

 

   
화려한 컬러 플레이 BEAUSOLEIL

M2ITC(대표 심기수)의 대표적 하우스 브랜드인 BEAUSOLEIL 메탈뿔 믹스매치 컬렉션이다. 은은한 템플 컬러가 자연스럽다. 메탈 프런트가 오픈돼 세련미를 이끌어낸다.
 TEL 02)777-0241

 

 

   
웰링턴 스타일 GOTTI

인투코리아(대표 안국환)의 대표 브랜드 GOTTI 아이웨어다. 1960년대 모던보이의 느낌을 연출할 수 있는 웰링턴스타일이다. 웰링턴스타일에서 드러나는 부피감 때문에 무거워지는 부분을 퓨어 티타늄을 사용해 완벽하게 보완했다.
 TEL 02)2647-1077

 

   
큐트한 복고풍 아이웨어 ANDY WOLF

필론옵틱(대표 김영수)에서 전개하는 하우스 브랜드 아이웨어 ‘ANDY WOLF’의 신제품이다. 앤디울프는 타 브랜드에서 보기 힘든 컬러 플레이를 지속적으로 보여주고 있다. 마블링 느낌을 살린 프레임 컬러가 압권이다.
 TEL 02)445-9020

 

   
화려한 여성용 도수테 RIC

로얄패션광학(대표 박수하)에서 심플하고 화려한 여성전용 도수테 RIC 아이웨어를 선보였다. 강렬한 레드 컬러가 포인트. 스타 문양을 템플에 디자인한 점이 돋보인다. 현재 주문이 쇄도하는 모델이다.
 TEL 053)353-3934

 


안경원 인테리어 TIP

첫째, 안경원 공간은 커뮤니케이션 공간, 판매공간, 신뢰의 공간 등 3가지로 나뉜다. 기능을 강조하면서 서비스를 위한 공간을 확보함으로써 기존의 안경원과 차별화를 둔다.

둘째, 디자인 개념은 뚫림과 막힘의 대비를 이용해 공간개념을 강하게 대비시켜 긴장감을 부여하면서 각 공간을 오버랩해 의도적으로 동선의 연결을 시도한다.

셋째, 디자인 개념과 기본공간을 보완해 체험적 커뮤니케이션의 공간을 계획하고 세미 메디컬 기능을 보완한다.

넷째, 빛을 이용해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다섯째, 기변성과 이동성을 살리기 위해 투명한 벽, 이동식 가구, 슬라이딩 거울 등을 공간에 배치한다.

여섯째, 가변과 이동성의 개념을 살리면 자칫 산만해 질 수 있기 때문에 동일한 재료와 형태로 전체적인 통일감을 유지한다.

한국안경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안경신문(http://www.optic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연혁약도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성동구 성수동2가 308-4번지 서울숲 코오롱디지털타워 612호 | 대표 (02)743-0802 | fax (02)743-0803
등록번호: 서울 다 06800 | 등록연월일: 2001년 6월 14일 | 발행인: 조순선 | 편집인: 정현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순선
Copyright 2009 한국안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opt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