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업계소식 > 신상품
     
신제품
2010년 12월 10일 (금) 13:36:58 한국안경신문 opticnews@webmasrer.co.kr

   
컬러 플레이 진수 renoma

반도광학(대표 이상탁)의 대표 브랜드 renoma 스포츠글라스다. 역동적인 프레임 라인과 컬러 플레이가 돋보이는 제품이다. 블랙과 레드, 밝은 렌즈 컬러로 패셔너블한 스포츠글라스를 완성했다.
 TEL 02)757-4005

 

   
이지적인 느낌 KARL LAGERFELT

룩옵틱스(대표 허명효)가 2010 F/W를 겨냥해 KARL LAGERFELT의 아이덴티티가 돋보이는 도수테를 선보였다. KL165K모델은 현대적이고 이지적인 느낌을 풍기는 모델로 복고풍의 타원형 안구쉐입이 특징이며, KL로고가 프런트에서 템플까지 이어져 있다.
 TEL 1599-3016

 

   
도시적인 세련미 ‘Dolmolu’

(주)한민코리아(대표 한효석)의 대표 브랜드 Dolmolu의 no.1082 모델이다. 하드한 메탈과 소프트한 실리콘 롱팁의 믹스앤 매치로 도시적인 세련미와 유니크함을 살린 것이 포인트이다. 앤드피스와 림락이 하나로 된 구조로 심플한 외형이 돋보인다.
 TEL 02)2040-6609

 

   
볼드한 감각의 Folli Follie

루카스광학(대표 고정섭)에서 유통하는 ‘Folli Follie’ 반무테 신제품이다. 볼드하고 육감적인 느낌의 템플이 이색적이다. 독특한 디자인의 힌지로 프레임의 격을 높였다.
 TEL 053)355-7731

 

   
화려한 믹스매치 ‘Guy Laroche’

라인웍스(대표 한승욱)에서 전개하는 ‘Guy Laroche’ 신제품 도수테다. 템플의 화려한 문양이 이색적인 믹스매치 프레임이다. 온테인 이번 제품은 힌지의 ‘Guy Laroche’ 로고 플레이가 돋보인다.
 TEL 02)775-7907

 

   
마담전용 럭셔리 프레임 Youu:Collector

디엠무역에서 선보이는 Youu:Collector 아이웨어다. 화려한 마담 전용 프레임으로 럭셔리한 느낌을 선사한다. 화려한 컬러와 프런트 디자인 등 어느 하나 흠잡을 곳 없는 제품이다.
 TEL 02)2653-1500

 

   
동심 자극하는 프레임 ROYCHE

아이풀광학(대표 이장국)에서 새롭게 출시하는 ROYCHE 프레임이다. 강렬한 오렌지 컬러로 통일한 사각 프레임이 이색적이다. 형광 느낌의 밝은 프레임인 이번 ROYCHE 아이웨어는 동심을 자극하고 있다.
 TEL 053)561-6521

 

   
시크한 도시감각 MIZUNO

JOC(대표 이인숙)가 선보이는 ‘MIZUNO’ 신제품이다. 특수도금 코팅 된 이번 컬렉션은 템플이 샤프한 느낌을 살리고 있다. 프레임 전체적인 분위기는 도회적이고 시크한 분위기를 준다.
 TEL 02)2668-4766

 

선글라스 렌즈의 사이즈
선글라스 렌즈의 사이즈는 렌즈의 가장 긴 부분을 가로와 세로로 측정한다. 가로가 52mm이고 세로가 35mm이면 아래 착용테스트와 같이 일반 안경테와 비슷한 사이즈라고 할 수 있다.

선글라스 렌즈의 커브(curve)
선글라스 렌즈는 보통 6커브와 8커브로 나온다. 6커브는 일반안경렌즈와 비슷한 수준의 커브라고 생각하면 되고 8커브는 6커브보다 곡면이 더 있는 렌즈다. 6커브는 착용시 편안함을 느끼나 8커브는 디자인이 파격적이고 멋스러운 반면, 착용하고 아래를 볼 때 도수가 있는 것처럼 약간 어지러울 수 있다.

선글라스 안경 사이즈
안구 사이즈가 50mm이고 코다리가 19mm이면 학생 또는 성인이 착용할 수 있는 일반적인  사이즈다.


한국안경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안경신문(http://www.optic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연혁약도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성동구 성수동2가 308-4번지 서울숲 코오롱디지털타워 612호 | 대표 (02)743-0802 | fax (02)743-0803
등록번호: 서울 다 06800 | 등록연월일: 2001년 6월 14일 | 발행인: 조순선 | 편집인: 정현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순선
Copyright 2009 한국안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opt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