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해외소식 > 보건/정책
     
안경사 포함 45만 의료기사, 의료복지 위해 하나 되다
‘보건의료기사의 날 정책선포식’ 위해 집결
2018년 10월 05일 (금) 09:45:42 한국안경신문 opticnews@webmasrer.co.kr
   
‘45만 의료기사 등’이 함께 대한민국의 국민 건강권 및 의료향상을 위해 한 목소리를 낸다. 의료기사 등 8개 단체(대한임상병리사협회, 대한방사선사협회, 대한물리치료사협회, 대한작업치료사협회, 대한치과기공사협회, 대한치과위생사협회, 대한의무기록협회, 대한안경사협회)를 대표하는 대한의료기사단체총연합회(의기총회장 김양근, 이하 의기총)는 지난 5일 오후2시 서울 연세대학교 대강당에서 ‘우리 같이, 우리 가치’를 슬로건으로 ‘2018 보건의료기사의 날 정책선포식’을 개최했다. ‘2018 보건의료기사의 날 정책선포식’은 소외계층 급증 및 가속화되는 고령화로 위태로워진 국민 건강권을 보장하고자 관련 정책비전을 선포함으로써 궁극적으로 국민건강증진에 기여하고자 계획됐다. 의기총 8개 단체는 이번 ‘정책선포식’으로 약 45만 명의 ‘의료기사 등’을 대변하고, 당면한 의료현안에 부합하는 정책비전을 제시한다. 또한 법정단체 승격(2018년 12월)을 앞둔 만큼, 선진 보건 의료인력으로 거듭나기 위한 중점과제 설정에 나섰다. 이번 ‘정책선포식’은 보건복지부 장관과 국회 보건복지위원 및 각 정당 관계자와 유관기관 · 보건의료 단체장들의 참석했다. 그 외에도 의료기사 등 약 2,000여명에 육박하는 인파가 모여 의료기사 등을 대변해 한 목소리를 냈다. ‘2018 보건의료기사의 날 정책선포식’은 오후 2시부터 오후 4시까지 1 · 2부로 진행됐다. 먼저 1부 ‘정책선포장’은 정책비전 발표와 정책비전 선포 세레모니, 오프닝 공연, 보건복지부장관상 수여식으로 구성돼 있으며, 2부 ‘정책공유장’에선 강연 및 축하공연 등 화합과 교류의 장이 마련됐다.
의기총은 의료기사 등 8개 단체인 대한임상병리사협회, 대한방사선사협회, 대한물리치료사협회, 대한작업치료사협회, 대한치과기공사협회, 대한치과위생사협회, 대한의무기록협회, 대한안경사협회를 대표하는 총연합회로 대한치과기공사협회 김양근 회장이 대표회장을 역임하고 있으며, 약 45만 의료기사 등의 권익과 국민건강증진을 위해 물심양면을 다하고 있다.
한국안경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안경신문(http://www.optic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연혁약도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성동구 성수동2가 308-4번지 서울숲 코오롱디지털타워 612호 | 대표 (02)743-0802 | fax (02)743-0803
등록번호: 서울 다 06800 | 등록연월일: 2001년 6월 14일 | 발행인: 조순선 | 편집인: 정현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순선
Copyright 2009 한국안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opt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