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해외소식 > 프랜차이즈
     
다비치안경체인, 콘택트렌즈 광고 모델로 마마무 발탁
뷰티 콘택트렌즈 시리즈 ‘뜨레뷰’ 광고 모델로 활동
2019년 02월 21일 (목) 09:29:04 한국안경신문 opticnews@webmasrer.co.kr
   
대한민국 대표 눈 건강 시력지킴이 다비치안경체인(대표 김인규, www.davich.com)이 최근 대세 연예인으로 등극한 마마무를 광고 모델로 발탁해 안경과 콘택트렌즈 시장 공략에 나선다.
다비치안경은 자사의 뷰티 콘택트렌즈 시리즈인 ‘뜨레뷰’의 광고 모델로 마마무를 선정하고 3월부터 본격적인 마케팅 활동을 시작한다. 다비치안경의 ‘뜨레뷰’ 렌즈는 경제적인 부담을 줄이고 가성비를 높인 3일/3주 착용 렌즈로, 이번 광고에서 멤버별 어울리는 제품을 매칭해 4인 4색의 개성을 표현했다.
광고는 다비치안경의 특징인 전문적인 검사를 통해 마마무 멤버들이 각자 눈의 라인과 크기에 꼭 맞춘 컬러렌즈를 픽하는 내용으로 꾸며진다. 특히 “촉촉한 내 눈을 위해 핏하게 착!”이라는 나레이션을 통해 편안한 다비치렌즈의 장점을 소개한다.
다비치안경의 관계자는 “걸그룹 중 독보적인 음악성과 뚜렷한 개성으로 전 세대에 걸쳐 폭발적인 지지를 받고 있는 마마무가 눈 건강에 대한 전문성과 자사의 뷰티 렌즈인 ‘뜨레뷰’의 트렌디한 이미지와 서로 잘 부합한다고 생각돼 광고모델로 선정했다”라며, “2019년에는 마마무와 함께 다양한 제품을 소개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마마무가 출연한 새로운 TV광고는 3월1일부터 방영되며, 광고 론칭을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다비치안경은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가성비를 높인 3일/3주 착용 렌즈 ‘뜨레뷰’와 10대 고객을 위한 새로운 브랜드 ‘텐텐’을 통해 트렌드한 디자인의 렌즈를 선보이고 있다. 특히 전문적인 검사를 통해 고객의 눈 상태에 따른 개인 맞춤형 안경과 콘택트렌즈를 권장하고 있다.
한국안경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안경신문(http://www.optic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연혁약도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성동구 연무장 5길 9-16, 507호 (성수동 2가, 블루스톤타워) | 대표 (02)743-0802 | fax (02)743-0803
등록번호: 서울 다 06800 | 등록연월일: 2001년 6월 14일 | 발행인: 조순선 | 편집인: 정현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순선
Copyright 2009 한국안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opt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