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해외소식 > 안경렌즈
     
에실로코리아, 빛과 대화를 시작하다
전문가 200여 명 초청, 강연과 공연으로 브랜드 미래 제시
2023년 03월 10일 (금) 10:44:59 한국안경신문 opticnews2@naver.com

2025년까지 3배의 성장 목표 발표
    

   
 

㈜에실로코리아(대표 소효순)가 지난 3월 9일(목) 글래드호텔 여의도 서울 Bloom홀(LL)에서 국내 안경산업의 최고 전문가 200여 명을 초청해  「Transitions : The Pulse, Eyecare Professional Summit」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Dare to start the conversation on light : 빛과 대화를 시작하다」를 주제로 세계 최고의 변색렌즈 브랜드인 Transitions에 대한 심도 있는 정보와 비전, 그리고 성공적인 비즈니스 전략을 선보이는 뜻깊은 자리로 마련되었다.
에실로코리아의 소효순 대표는 14:30부터 시작한 ‘안경 산업의 새로운 미래를 만드는 브랜드 커뮤니티의 발견’이라는 주제로 환영사를 시작했다. 소 대표는 “1991년 창사 이래로 비약적으로 발전한 에실로의 변색렌즈 트렌지션스의 성장을 소개하며 특히 2003년 트렌지션스 한국 시장 진출을 계기로 변색렌즈 시장 트랜드를 선도하였다”고 자평하였다. 
이러한 에실로의 성장은 사실 소 대표의 탁월한 마케팅 능력의 결과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오랫동안 에실로의 마케팅 부문에 몸담으며 ECP Benefit이나 Training을 통한 B2B 시장의 공략뿐만 아니라, B2C 시장에서도 트랜지션스 VIP DAY 행사나 유튜브, 유명 연예인, 인플루언서 등을 활용한 광고홍보와 POSM & 프로모션 등의 다양한 마케팅 전략으로 에실로의 성장을 이끌었다. 
또한 그녀는 “그동안 침체 되었던 안경 시장의 활력을 불어넣고 기능성 시장의 적극적인 확대를 위해 오늘과 같은 글로벌 트랜지션스 컨퍼런스를 진행하게 됐다”고 밝히며 “매해 매출 +45%의 목표 달성으로 2025년까지 3배의 성장을 이루겠다”고 야심 찬 계획을 발표했다. 
에실로의 마케팅 관계자는 “코로나19 기간에도 에실로의 B2B 시장은 안정적으로 유지되었다. 하지만 사회적 거리 두기로 인해 B2C 시장은 침체 됐던 것이 사실이다. 이런 이유로 올해에는 B2C 시장을 회복과 비약적인 성장을 위해 더욱 공격적인 전략을 펼쳐 나갈 것이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어 아시아 태평양 지역 커머셜 & 마케팅 총괄 디렉터인 데니스 카푸얀(Dennis Capuyan)의 아시아 트렌지션스 시장의 전반적인 성장 가능성과 사업 방향에 대해 소견을 밝힌 후 제레미 웡(Jeremy Wong)의 ‘변색렌즈, 빛과 대화의 시작(Leading the Conversation with Light)’이라는 주제로 본격적인 발표가 시작되어 아이쉬 나라야난(Aish Narayanan)의 포트폴리오의 힘, 그 비밀을 풀다(Unlocking the Conversation with Light) ▲ 고객에게 긍정적 대답을 이끄는 법(How to get a YES!) ▲ 땀과 노력이 빛을 발하는 시간(Light Up Your Practice) ▲ 브랜드 미래가 되다(Be a Brand Advocate)를 마지막으로 모든 발표를 마쳤다. 
이후 특별공연 1부 「Dare to start the conversation on light」가 화려한 공연의 문을 열어 참석한 200여 명의 참석자에게 큰 호응을 얻었고 특별공연 2부인 ‘The Pause’로 대망의 행사를 모두 마쳤다.
오늘 행사에 참석한 000안경원 L원장은 “에실로 코리아에서 이번 행사를 위해 큰 노력을 기울인 것이 느껴졌다. 오늘 행사를 통해 변색렌즈의 학장성에 대해 다시 한번 깨닫게 된 유익한 시간이었고 이 분야에 대해 더욱더 공부하고 철저하게 준비를 해야겠다고 다짐했다”고 말하며 “이런 뜻깊은 행사에 초대해 준 에실로 코리아 측에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서울에서 참석한 00안경원 K원장은 “사회적 거리 두기로 움츠러들었던 시장이 마침내 기지개를 피기 시작했다는 느낌을 받았다”며 “이런 행사를 통해 안경 관련 업계나 일선의 안경원 모두 상생하는 희망찬 한 해가 되었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내비쳤다.
한편 이번 행사에서는 경품 행사도 진행되어 참석자에게 큰 호응을 얻었는데 1등 1명에게는 삼성비스포크 에어드레서, 2등 2명에게는 니콘 풀샷프로2골프거리측정기, 3등에게는 Xtracive Polar(변색 편광) 출시예정 렌즈 사전 체험권이 증정되었다.

한국안경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안경신문(http://www.optic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연혁약도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용산구 서빙고로17, 업무시설 업무동 14층 1403호 (한강로3가, 용산센트럴파크해링턴스퀘어)
대표 (02)743-0802 | fax (02)743-0803 | 등록번호: 서울 다 06800 | 등록연월일: 2001년 6월 14일
발행인 : 조순선 | 편집인: 정현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순선
Copyright 2009 한국안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opt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