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팅솔루션 혁명시작…디지털 플랫폼
칼자이스비전코리아(대표 최익준)가 신제품 자이스 비주핏 1000 론칭 행사를 지난 4일 서울 성수동 Layer57 스튜디오에서 진행했다.
국내유일 정부인가 안경직업전문기관
국내유일 정부인가 안경직업전문학교 메디메이트(원장 이재성)이 높은 합격률의 저력을 올해도 이어간다.메디메이트는 안경사
서울시안경사회, 임원워크샵 성료
(사)대한안경사협회 서울시안경사회(회장 장일광)는 지난달 28일과 29일 양일간에 걸쳐 2019년도 임원 워크숍 및 대안협
㈜토마토디앤씨, 어거스트 급부상
㈜토마토디앤씨(대표 황상엽)가 2019년 야심차게 런칭한 어거스트(AUGUST) 브랜드 제품을 올해 가장 핫 한 프로그램중
봉사단 김주현 회장 “고발해도 우리가, 외부서 흔들기 멈춰야”
다비치 안경체인 전국 가맹점주들이 뿔났다. 지난 2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다비치 안경체인의 갑질을 신고한다’라는 청원글이 올라오자 이를 확인한 전국 다비치 가맹점주들이 불쾌한 심정을 감추지 못했다.
안광과 대학별 대입전형 9월부터
대학 위기론 사이에서 차별화로 경쟁력 어필중
대입전형 기간이 다가왔다. 9월 전국 모든 대학에서 수시원서 접수를 진행한다. 본격적인 대입전형이 시작되면서 전국의 안경광학과의 움직임도 분주하다. 최근 안경광
미-중 맞불 관세 콘택트렌즈 포함
중국 시장에서 미국산 수입 4위로 높아 반사이익
미중 간 관세 전쟁이 뜨겁다.미국이 중국산 수입품에 추가 관세를 부과한데 이어 중국도 맞불로 관세로 대응하고 있다.미국은 지난 1일 약 1120억달러 규모의 중국산
2020 KIVULI PREVIEW 단독 수주회
모델과 함께하는 라이브 슈팅 퍼포먼스
키블리(KIVULI) 브랜드는 2019년부터 독보적 스타일링으로 새롭게 리브랜딩을 이끌어 나가며 업계에 선두주자로 떠오르고 있다. 기존에 없던 하우스 선글라스의 시너지를
룩옵티컬, 상해 7대 상권 9월 오픈
2020년까지 중국 주요도시에 50개점 오픈 목표로
아이웨어 전문기업 룩옵틱스(대표 허명효)는 룩옵티컬의 글로벌 진출 신호탄으로 중국시장 공략을 본격화 한다. ‘우리는 안경을 파는 것이 아니라 스타일과 이미지를
앤365, ‘소녀주의보’와 기부문화 앞장
“일회성 아닌 앞으로도 꾸준히 지원할 것”
콘택트렌즈 전문업체 앤365(대표 최성흠)가 아이돌 그룹 소녀주의보(GSA)를 전속모델로 전격 발탁한 이후 기부 문화에 앞장서고 있다.앤365는 지난 6월 아이돌 그룹
세계최초 변색안경테 ‘j-vom’ 출시
출시기념 변색안경테 테스트기 함께 공급 예정
전국안경사협동조합이 변색안경테 ‘j-vom’을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소식을 알렸다. 지난 1년간 끊임없는 연구개발로 탄생한 j-vom은 자외선에 노출시 프레임 컬러가
HLE(Hoya Lens Expert) 교육 성료
Optometry·Intensive 서울과 수원서 성황리 진행
한국호야렌즈(대표 이선배)의 정기교육 프로그램인 8월 호야 HLE(Hoya Lens Expert) 옵토메트리 과정이 지난달 14일 호야 본사 세미나실에서 종료됐다. 인텐시브 과정
CARIN, ‘배가본드' 틴트선글라스 선봬
수지 착용 캐리 모델 도회적인 스타일 보여줘
스칸디나비아 감성의 패션 아이웨어 브랜드 CARIN이 오는 20일 첫 방영을 앞둔 드라마 ‘배가본드’와 함께한 영상을 공개했다. 넷플릭스로 전세계 방영 예정인
신제품-1
대한민국 안경산업 빅 데이터
서울시안경사회, 임원워크샵 및 협회장 간담회...
대안협과 한국늘사랑회, 中목단강서 나눔실천 ...
키블리, 2020 KIVULI PREVIEW...
피팅 솔루션의 혁명시작… 신개념 디지털 플랫...
안경원을 살립시다
메디메이트, 국내유일 정부인가 안경직업전문 ...
2019년 호야렌즈 HLE(Hoya Lens...
㈜토마토디앤씨, 어거스트 HOT 아이템으로 ...
전국안경사협동조합, 세계최초 변색안경테 ‘j...
앤365, 브랜드 뮤즈 ‘소녀주의보’와 기부...
룩옵틱스 스타마케팅
임상생생 통신
아큐브 난시 가이드북 4
이노티안경체인 ‘칼자이스비전 아카데미’ 2차...
다비치안경체인 논산오거리점 6일오픈
룩옵티컬, 상해 7대 상권 9월 오픈으로 중...
카린(CARIN), 드라마 ‘배가본드’에서 ...
다비치 대전역점, 대전가정위탁지원센터에 추석...
안경원을 살립시다 - 안경숲 안경원
“일상화된 교육과 오늘 오픈한 듯한 고객응대로 소형안경원 희망의 공 쏘아 올려”한국 안경산업의 근간인 안경원이 치열한 경쟁과 급변하는 경영 환경으로 인해 그 어느 때 보다 심한 부침을 겪고 있다. 전국 안경원이

신문사소개연혁약도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동구 연무장 5길 9-16 블루스톤 타워 507호 | 대표 (02)743-0802 | fax (02)743-0803
등록번호: 서울 다 06800 | 등록연월일: 2001년 6월 14일 | 발행인: 조순선 | 편집인: 정현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순선
Copyright 2009 한국안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opt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