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M OPTICAL BRAND SHOW 대성황
30년 전통의 수입 아이웨어 전문업체 (주)디엠무역이 2019년 신상품과 베스트 상품을 선보이는 ‘5th DM OPTICAL BRAND SHOW’ 서울 수주회를 지난 13일과 14일 양일간에 걸
제24회 EFIS 하우스 전시회 성료
수입 HOUSE & INDIE EYEWEAR 브랜드들의 총연합 전시회인 제24회 EFIS가 지난 15일 목요일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리베라호텔 3층 베르사이유홀과 몽블랑홀에서 열렸다.
㈜토마토디앤씨, 파타야서 캠페인
㈜토마토디앤씨(대표 황상엽)가 지난 5일부터 9일까지 전국의 약 20여 가맹점과 함께 태국 파타야에서 해외캠페인을 진행했다.이번
소지섭, 칼 라거펠트 안경 착용
드라마 ‘내 뒤에 테리우스’ 속 소지섭 패션이 화제다.긴장감 넘치는 전개로 시청률 독주를 이어가고 있는 ‘내 뒤에 테리우스’에서
안경원에 꼭 필요한 물건만 구입… 선택적 구매 의사 강해
안경사들의 안경용품 구매 패턴이 예년과 달리 ‘선택과 집중’식으로 변화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안경사들은 안경업계가 처한 상황중 고질적인 병폐중 하나인 ‘안경용품 재고문제’에 대한 심각성을 인지하고,
대구지역 국회의원·북구청장 축사
“한국안경신문 창간 17주년 축하합니다”
국내 안경산업은 70년 전 대구에서 태동했다. 지난 1946년 대구시 원대동에서 최초로 안경테를 만든 것이 시발점이다. 현재 대구는 세계 4대 안경생산지이자 한국
안경용품 재고현황 및 처리방법 조사
“묻지마식 구매가 재고문제 주범” 과반 응답
안경원내 선글라스 재고 가장 많아… 선글라스 판매부진 반영안경업계 전문 리서치 기관인 Real Optical Research(이하 ROR)에서는 창간 17주년을 맞이해 안경원의
中안경산업 급성장, 한국 안경미래는
2019 중국안경시장 규모, 18조4천억 예상
중국 정부의 親안경산업 행보와 안경인들 단합이 중국안경산업 성장 동력 근래 중국은 과거 세계 공장을 표방하는 양적 확장 중심의 산업육성책에서 탈피해 질적인
안경사가 안경사에게 추천한 안경테
“품격과 퀄리티 디자인, 제가 만족하는 브랜드”
안경사는 안경테 전문가다. 그래서 사실 안경사가 추천하는 안경테 브랜드 3선이 자칫 의미 없는 기획이 될 수도 있을 뻔했다. 하지만, 안경테 브랜드 홍수시대에 동료
하우스 전성시대 ‘낭중지추’ 브랜드
‘아이덴티티’ 남다른 ‘디자인’ 압도하는 ‘퀄리티’
너도나도 최고를 외치는 현재, 국내 안경시장에서 하우스 아이웨어 브랜드 옥석 가리기가 한창이다. 하우스 브랜드는 많지만 쓸 만한 제품이 없다고, 풍요속의 빈곤이라고
바슈롬, 원거리 안경사 교육기회높여
탄탄한 커리큘럼으로 렌즈 피팅 자신감 상승
글로벌 눈 건강 전문기업 바슈롬코리아(대표 김형준)의 ‘2018 바슈롬 비젼케어 아카데미’가 여러 지역에서 개최되어 안경사들의 교육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고 있다.
상품알기, 케미렌즈 ‘X-DRIVE 렌즈’
기능은 물론 접근성까지 확 높인 케미의 야심작
수준 높은 품질의 제품 공급과 미래 시장을 선도하는 혁신적인 신제품을 꾸준하게 선보이며 큰 사랑을 받아오고 있는 케미렌즈(대표 박종길)의 10만원대 신제품으로
佛, 안경보험제도변경 저가 커지나
2020년 환불액 100유로낮춰… 아시아 기업 기회
현재 프랑스는 유럽에서 안경제품이 가장 비싼 나라로 알려져 있다. 소비자 단체 UFC에 따르면 프랑스인들이 지불하는 평균 안경 가격대는 316유로(안경테 + 단초점
신제품-1
“쌓이는 선글라스 재고로 골머리” 안경사 6...
한의사 의료기기 건강보험 적용 논란
프랑스, 안경보험 제도 변경으로 저가시장 커...
중국안경산업 급성장, 한국 안경산업의 미래는
안경용품 재고현황 및 교환·반품율, 재고 처...
제5회 DM OPTICAL BRAND SHO...
정통 수입하우스 브랜드 열전… 제24회 EF...
안경사가 안경사에게 추천하는 안경테 브랜드 ...
하우스아이웨어 브랜드 전성시대 ‘낭중지추’ ...
대구지역 국회의원·대구 북구청장 축사
안경 단체장 축사
‘Congratulation 17th ann...
안경테·선글라스 기업 CEO 축사
안경사 6人 안경신문에 바란다
㈜토마토디앤씨, 태국 파타야서 가맹점과 단합...
광주시, 국내외 기업과 투자협약으로 360개...
상품 알아봅시다 - 케미렌즈 ‘X-DRIVE...
바슈롬 아카데미, 제주교육으로 원거리 안경사...
클라렌, 수험생에게 ‘쿨링 젤안대’ 증정 이...
‘Congratulation 17th anniversary’
글로벌 매체로 성장하고 있는 한국안경신문이 창간 17주년을 맞이했다. 지난 17년동안 한국안경신문과 관계를 돈독히 해온 해외

신문사소개연혁약도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성동구 성수동2가 308-4번지 서울숲 코오롱디지털타워 612호 | 대표 (02)743-0802 | fax (02)743-0803
등록번호: 서울 다 06800 | 등록연월일: 2001년 6월 14일 | 발행인: 조순선 | 편집인: 정현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순선
Copyright 2009 한국안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opt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