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해외소식 > 콘택트렌즈/솔루션
     
(주)인터로조, 잘 때 근시 교정하는 ‘드림렌즈’ 선보인다
특수렌즈 출시로 라인업 확대…6월 펄렌즈도 출시 앞둬
2019년 05월 16일 (목) 10:09:02 한국안경신문 opticnews@webmasrer.co.kr
   
콘택트렌즈기업 (주)인터로조(대표 노시철)가 잘 때 근시를 교정해주는 특수렌즈 시장에 진출한다. 앞서 눈을 진주처럼 반짝이게 하는 신개념 뷰티렌즈도 곧 선보인다.
인터로조는 잘 때 근시를 교정해주는 각막굴절교정렌즈(OK렌즈)를 올해 하반기 출시할 예정이다. 현재 병원에서 임상중인 이 특수렌즈는 착용만으로 밤사이 각막을 평평하게 눌러 일정기간 근시를 교정해준다. 일반렌즈와는 다르게 수면시 렌즈를 착용하고 아침에 제거해 ‘드림렌즈’로도 불리 운다. 인터로조 관계자는 “현재 시력보정 RGP(하드렌즈) 시장이 시력교정 특수렌즈 시장으로 점차 확장하고 있다”며 “특히 최근 스마트기기 사용 증가로 안질환이 늘면서 OK렌즈가 안경 및 시력교정수술의 대안으로 주목받고 있다”고 전했다. OK렌즈 출시에 앞서 인터로조는 오는 6월 뷰티렌즈 ‘펄(Pearl)렌즈’를 출시할 계획으로 뷰티렌즈 강자의 입지를 단단히 다진다. 펄렌즈는 착용시 눈에 진주가루를 흩뿌린 것 같은 몽환적 매력을 선사하는 제품으로 기획됐다. 눈에 빛이 닿으면 렌즈안에 있는 펄로 인해 눈빛이 반짝이며 두 가지 눈빛의 매력을 뽐낼 수 있는 콘셉트의 렌즈이다.
인터로조 관계자는 “펄렌즈는 개인의 개성추구를 극대화한 원데이(1-Day) 뷰티렌즈”라며 “펄렌즈 출시로 뷰티렌즈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인터로조는 신제품 출시와 함께 중장기 성장에 대한 기반 마련을 위해 3공장 증설에도 나서고 있다. 인터로조는 2018년 사업보고서 기준 연간 2억개 정도의 생산여력을 확보중이지만, 유럽시장 확대와 중국과 일본 등 아시아시장의 성장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2020년 하반기 완공을 목표로 3공장을 증설중이다. 3공장은 원가절감과 공정효율성 향상을 위해 단계별 스마트 팩토리(Smart Factory)로 구축할 계획으로 알려져 있다.
한국안경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안경신문(http://www.optic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연혁약도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성동구 성수동2가 308-4번지 서울숲 코오롱디지털타워 612호 | 대표 (02)743-0802 | fax (02)743-0803
등록번호: 서울 다 06800 | 등록연월일: 2001년 6월 14일 | 발행인: 조순선 | 편집인: 정현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순선
Copyright 2009 한국안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opt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