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해외소식 > 안경렌즈
     
싱크3 판매 경북권 1위 박재근 안경사
“제품에 대한 신뢰도 때문에 싱크3 고객에 추천”
2020년 01월 09일 (목) 09:18:09 강병희 기자 bhkang77@naver.com

   
렌즈 처방 성공률이 뛰어나고 고객 클레임이 거의 없는 렌즈

인구가 약 50만명 정도 되는 경북 중소 도시중 한곳인 포항시. 포항시에서도 시내 상권은 한집건너 안경원이 있을 정도로 수십 곳의 안경원들로 치열한 경쟁의 장이 되는 곳이다. 포항 시내에서 18년 동안 묵묵히 한 곳에서 터줏대감 역할을 하고 있는 안경원이 있다. 바로 안경박사 포항점이다. 
안경박사 포항점은 호야렌즈의 효자 상품중 하나이자, 디지털 안정피로에 대한 솔루션으로서 론칭한 ‘SYNC III(이하, 싱크3)’ 판매 경북권 1위를 할 정도로 높은 매출 기록을 하고 있다.
안경박사 포항점 박재근 원장은 포항 시내 상권내 치열한 경쟁 속에서도 성공적인 안경원 운영의 묘를 기계적인 매뉴얼을 통한 고객 응대가 아닌 다양한 검안을 통해 비용을 떠나 고객 입장에서 최상, 최적의 제품을 찾아주려고 하는 노력에서 찾았다. 끊임없는 고객과의 피드백을 통해 시행착오를 최소화하고 고객들에게 큰 신뢰를 얻고 있는 안경박사 포항점 박재근 원장을 만나 자세한 이야기를 들어보았다.

- 안경사들이 보기에 호야렌즈 브랜드인 ‘싱크3’는 어떤 렌즈인가?
“최근 기능성 렌즈가 여러 렌즈회사에서 출시되고 있다. 우리 안경원은 비교하기 좋게 자체적으로 메이저 렌즈업체 브랜드를 다 취급하고 있다. 특히 3대 안경렌즈 브랜드를 접목시키면서 제품의 품질과 기능에 대해 매번 연구를 하고 있다. 결론적으로 저희들은 해당 제품이 좋아야 판매를 하지, 렌즈업체가 제안하는 프로모션 때문에 제품을 팔지는 않는다. 싱크3는 그 동안 안경사들이 목말라 했던 부분을 많이 해소시키는 렌즈같다. 누진에서 실패한 소비자, 다초점에서 높은 퀄리티를 요구하는 소비자가 많았는데 이분들에게 싱크3가 잘 맞아 떨어지는 것 같다. 한 줄로 평하자면 고객 클레임이 거의 없는 렌즈라고 말하고 싶다.”

- 안경원을 찾는 고객들에게 싱크3는 어떤 렌즈라고 설명을 해주는가?
“상품, 제품은 신뢰도가 가장 중요하다. 안경사가 고객에게 렌즈 제품을 판매를 했을 때 우리 안경원에 누가 될 제품인지, 도움이 될 제품인지 정확하게 따져야 한다. 싱크3의 경우, 고객들에게 소개할 때 제품에 대한 자신감이 있는 렌즈중 하나다.”

- 국내 안경시장에 다양한 기능성 제품이 많이 출시돼 있다. 원장님이 보기에 이들 제품과 비교했을 때 호야 싱크3가 가진 차별점, 장점은 무엇인가?
“타사 제품과 비교했을 때 설계의 차별화가 있는 것 같다. 왜곡이 심한 고객이 있었는데 기존 타사 렌즈를 사용해 실패한 경험이 있다. 이분을 싱크3을 접목시켰는데 내면 프리폼 설계라 그런지 특유의 어지러움이 많이 가라앉는 분위기였다. 그런 부분에서 많은 자신감을 찾은 렌즈였다. 특히 구면이나 저도수에서는 크게 못느꼈는데 사축이냐, 도난시냐에 따라 주변 프리즘이 많이 걸리는 부분을 상쇄시킨 점 등이 장점인 것 같다.”

- 싱크3는 A, B, D 타입이 있다. 조제가공하면서 타입별로 느낀 소감과 안경박사 포항점이 가장 많이 판매하는 타입은 무엇인가?
“검안에서 가입도 검사를 먼저해서 고객에게 적합한 타입으로 간다. 약간의 차이점은 A타입은 학생들과 초기 노안 소비자들에게 괜찮은 렌즈다. B타입까지는 울렁임 현상을 못느끼는 것같다. 하지만, D타입은 약간 어지럽다. 울렁인다는 이야기가 있다. 이 역시 제품의 특징인 것 같다. 우리 안경원에서는 B타입을 가장 많이 판매한다. 개인적으로 B타입을 선호하는게 아니라 안경원에 내방하는 고객이 주로 B타입에 맞는 분이 많다. 최대한 고객의 일상생활을 편하게 해주도록 노력을 하고 있다.”

- 실제 싱크3 제품 경북 1등 판매 안경원으로 알고 있다. 싱크3 잘 판매하는 비결이나 노하우가 있다면?
“딱히 비결이라기 보다, 아무리 좋은 렌즈라 하더라도 정확하게 검사를 해서 가공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경사각, 안면각, 정점간 거리, 개인 맞춤에 대해 굉장히 신경을 많이 쓰고 있다. 우리 안경원은 고객 검사 데이터를 매뉴얼화 시키는 것이 목표다. 검사와 가공이 정확하게 이뤄지지 않으면 손님들에게 클레임을 막아낼 방법이 없다.”

- 안경박사 포항점만의 기능성 렌즈 판매 프로세스가 따로 있나?
“특별히 타사 프랜차이즈 안경원들처럼 매뉴얼화 되어 접목시키진 않는다. 매뉴얼대로 진행하면 고객에게 필요 이상의 푸시가 전해진다. 이를 방지하기 위해 전체적인 검사를 한다. 가입도 검사, 원형 검사, 프리즘 검사까지 다 해보고 고객에게 적합한 렌즈가 있다고 의사를 물어본다. 이후 가격을 떠나 좋은 상품이 있으면 적극적으로 추천한다. 선택은 고객이 하는 것이니까.”

- 앞으로 기능성 렌즈 시장에 대한 전망을 어떻게 보고 있나?
“점점 늘어나고 확대될 것 같다. 대신 제품들이 신뢰도를 높여줘야 한다. 그 부분에 대한 수요는 분명히 많다.” 

강병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안경신문(http://www.optic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연혁약도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성동구 연무장 5길 9-16, 507호 (성수동 2가, 블루스톤타워) | 대표 (02)743-0802 | fax (02)743-0803
등록번호: 서울 다 06800 | 등록연월일: 2001년 6월 14일 | 발행인: 조순선 | 편집인: 정현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순선
Copyright 2009 한국안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opticnews.co.kr